2018.2.21

오전부터 분주하게 움직인 하루.
오랜만에 뿌리 염색을 하고
예술의 전당에서 연극 ‘리차드 3세’ 관람.
황정민님의 연기에 감동.
어떻게 그 많은 대사를 외우면서
그 안에 자신만의 색채를 담아낼 수 있는지!
모르긴 몰라도 엄청난 양의
물리적인 시간과 땀, 노력이 있었겠다 싶다.
대사 지분이 70%는 되는 듯!!!

집에 오는 길에 고양 스타필드에 처음
가봤는데 이 또한 신세계!
왠지 앞으로 자주 가게될 것 같은데…
깜빡 이성을 잃으면 재산 탕진각!

“2018.2.21”에 대한 5개의 생각

  1. 뿌염 하셨구나 저도 머리 하고 싶은뎅 기분전환으로다강
    저도 어디든 가보고 싶네여 요즘 너무 직장에만 매여 있어서

  2. 온스테지 보니 머리 정말 멋짐폭발하셨더라구요~뮤지컬이란 장르는 볼때마다 감동이 큰듯~~~시간내서 저도 뮤지컬보러가야겠네요.

  3. 저희동네에 오셨네요. 자주오셔서 우연히 마주치는 행운이 온다면 과감히 인사할수 있을런지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